The Story
대표전화 : 053)811-1391
FAX : 053)816-6191
홈페이지 : www.노후.kr
mail : 8111391@naver.com
The Story

The Story 목록

Total 356건 1 페이지
  • 355
    • 「노인돌봄기본」 2019년 8월 20일(화) ‘우리는 어르신 전문가’ 사랑의 섬김!
    • 355 탐스런열매 | 08-21 | 조회 17
    • 8월 3주차 주간업무회의 진행에서는 남부동을 담당하는 김해찬 생활관리사의 수범사례 발표가 있었습니다.  두 번째 발표회인데 역시 우리 생활관리사들의 발전이 놀랍습니다. 공간이 넓고 참석한 인원이 많은 것을 감안하여 백지에 '박수'를 써서 드니 저절로 박수가 나오는 재치를 발휘합니다. 남부동의 기00 어르신이 몸 상태가 안 좋아져서 세명병원에 입원하셨다가 심장이 안 좋은 것으로 진단되어 경대병원으로 옮겨 수술을 받게 되었습니다. 개인적인 사정으로 가족과의 연락이 원활하지 않았습니다. 수술비가 부족한 대상자는 아는 지인에게 우선 돈을 융통하였고 경제적 어려움으로 몸이 완전히 회복이 안 된 상태에서 퇴원한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수술한 몸으로 차가운 바닥에 누워야 되는 안타까운 사연을 알게 된 김생활관리사는 센터에 이 사실을 알렸습니다. 센터내에 있던 환자용 침대를 대상자에게 지원하게 되자 대상자는 한 가지 근심을 내려놓게 되었습니다. 대상자의 경제적 어려움을 알고 생활관리사는…
  • 354
    • [노인돌봄기본] '우리끼리 아나바다' 운동
    • 354 movie | 08-21 | 조회 14
    • 노인돌봄기본서비스 이용 어르신 중 중앙동 주택에 거주하시던 문ㅇㅇ어르신은 미혼으로 양철지붕 노후, 겨울이면 계량기 동파로 수도를 사용할 수 없어 일상생활에 불편이 많았습니다. 지난 2월 기관장 어르신댁 가정 방문 시 씻지도, 빨래를 하지도 못해 방으로 들어오라고 할수 없다 하시며 차가운 날씨에 마당에서 어르신을 만나 뵙고 돌아왔던 기억이 납니다. 생활관리사의 설득과 어르신의 가족(누님)과 행정복지센터의 협조를 통해 거주지를 원룸으로 옮겨 현재는 편안하고 안정된 생활을 하십니다. 어르신의 누님께서 여러 가지 도움을 받아 고맙다고 하시며 주택에 남겨둔 냉장고와 세탁기를 필요한 어르신께 드리고 싶다는 의사를 표하셨고 담당 생활관리사 최외란선생님은 서비스관리자에게 가족의 뜻을 전하셨습니다. 생활관리사 주간업무회의를 진행하며 내용을 안내했고 필요어르신 추천을 받았습니다. 남산면 생활관리사 유영숙선생님이 적은 용량의 냉장고를 사용하고, 세탁기를 사용해본 경험이 없는 김ㅇㅇ어르신을 추천해주셨…
  • 353
  • 352
  • 351
  • 350
  • 349
  • 348
  • 347
  • 346
    • [노인돌봄기본] 경로식당 7월 프로그램
    • 346 movie | 08-02 | 조회 38
    • 한동안 주춤했던 더위가 본격적으로 시작된 7월도 경로식당 이용 어르신을 위한 프로그램을 진행했습니다. 7월9일(화) 10:20부터 점심 식사 전까지 KBS전국노래자랑 경산시 편(2018.1.21.(일) 방송분)을 상영하니 경산둔치 현장에서 직접 보신 어르신, 알고 있는 노래는 함께 부르시는 어르신, 지인이 나올 수도 있다고 하시는 어르신 등 모두 재미있게 관람했습니다. 7월18일(목)에는 폭염에 대비하여 생활교육을 실시했습니다. 폭염 시 행동요령에 대해 관련 영상물과, 보건복지부에서 제공한 포스터를 함께 보며 무더위에 대처할 수 있도록 가까운 무더위쉼터도 안내해 드렸습니다. 우리기관 마실카페, 사랑방에서도 어르신들을 위한 휴식공간이 마련되어 소규모 윷놀이, 화투놀이, 담소, 노래부르기 등을 하시며 더위를 피해 즐거운 시간을 보내십니다. 꼭 필요한 정보들 알려줘 감사하다는 말씀을 전하시는 어르신들의 칭찬에 8월에도 더 유익한 내용을 준비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345
    • [재가노인지원]북부동지역보장협의체 의미있는 ‘독거노인식사배달활동 ’
    • 345 김은정 | 07-31 | 조회 34
    • 북부동 지역 보장 협의체 2분기 회의에서 안건으로 제시 되었던 매주 1회 갓 지은 도시락을 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서 조를 편성하여 독거노인 가구에 배달하고 안부 및 안전 확인을 하는 활동을 본격적으로 시작 하였습니다. 위원장님을 포함하여 3조로 구성하였으며 월요일 주1회에 걸쳐 도시락지원을 통하여 우리(북부동) 지역의 독거노인을 보살필수 있는 일은 참 의미 있는 일이라고 하셨습니다. 실제 직접 방문하여 주거 공간 및 독거어르신의 실태를 살펴보니 좁은 공간에서 힘들게 살아가는 모습을 현장에서 느끼는 바 우리의 작은 활동이 경산시 전역에서 확연히 이런한 활동이 필요하게 여겨지는 부분이 있다며 공감 하셨습니다. 북부동지역보장협의체에서 최초로 시행되는 ‘독거노인식사배달 협력 사업’이 시범으로 잘 운영되어 경산시 협의체 전역에 함께 서비스 확대 되었으면 합니다. 앞으로의 활동에 도움주실 협의체 위원님들께 감사드립니다.
  • 344
  • 343
  • 342
    • 「노인돌봄기본」 2019년 7.19.(금) 텃밭친구들이 노래하다.
    • 342 탐스런열매 | 07-24 | 조회 62
    • 3월부터 시작한 텃밭활동이 어느덧 4개월이 지나갑니다. 그동안 옥상에서 씨를 뿌리고 모종을 심고 가꾸면서 끈끈한 친구가 되어갑니다. ‘더 건강한 수다텃밭’ 자조모임 3회기를 맞이하여 센터에서는 삼계탕으로 여름보양식 식사를 했습니다. 식사를 하러 가기전 옥상에서 새로 파종한 열무,얼갈이,근대,비트를 둘러봅니다. 그동안 사랑을 받고 자라온 복숭아를 따서 먹어보니 그 맛이 일품이라고 하십니다. 안0애 어르신이 ‘찔레꽃’ 노래에 맞춰 가사를 바꾼 ‘텃밭친구’를 모여 연습을 합니다. 어려울 줄 알았는데 우리 어르신들이 활동한 내용이 가사에 담기니 금방 따라 부르십니다. 우리 텃밭활동의 주제가로 정하고 연습하는 시간이 더없이 행복합니다. 노래를 마음껏 부르고 이동하여 삼계탕을 드시며 남은 수다를 펼치십니다. 이제는 금요일이 기다려진다며 헤어짐을 아쉬워하는 어르신들이십니다. 다음에는 노래하는 모습을 동영상에 담아보렵니다. 무더운 여름이지만 함께 만들 추억이 있어 행복하고 시원한 여름이 되어갑니…
게시물 검색

경산시재가노인지원센터  / [38579] 경상북도 경산시 원효로26길 5(계양동 663-12번지)  /  TEL : 053)811-1391  /  FAX : 053)816-6191
mail to : 8111391@naver.com
Copyright (C) 2015 경산시재가노인지원센터 All right reserved.